최종편집 : 2020.05.30(토) 338호

 

 

 

 

군산시, 공설시장 사용료 30% 감면 적극 추진

  
2020-03-08 19:39:33

 

코로나19로 어려운 상인들 부담 완화 위해

 

공설시장 관련 조례, 개정 절차 진행 중


군산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상인들의 경제적 위기 극복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한시적으로 공설시장 사용료 감면을 적극 추진 중이다.

6일 군산시에 따르면 시는 262개 점포 및 창고를 대상으로 공설시장 관련 조례에 사용료 감면 조항을 추가해 조례 정비가 완료되는 즉시 코로나19 종식 후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때까지 한시적으로 공설시장 사용료를 30% 감면하고자 현재 조례 개정 절차 진행 중이다.

사용료를 30% 감면할 경우 점포당 17,000원 정도 혜택이 예상된다.

시는 이번 사용료 감면을 실시하게 되면 코로나19로 침체에 빠진 지역경제활성화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

군산시 관계자는 “예상치 못한 코로나19 확산에 시장을 찾는 시민들이 줄어 상인들의 경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타격을 주고 있다”며 “공설시장 관련 조례 개정을 통해 침체에 빠진 상인들의 경제적 위기 극복에 일조하여 하루 빨리 전통시장이 활성화 되는데 도움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시에서는 지난해부터 공설시장에 태양광 설치 지원사업을 추진 중으로 올해 6월 중 준공 예정이며, 하반기부터 점포당 월 1만원 정도의 전기세 감면 효과가 생겨 상인들의 관리비 부담을 덜어줄 것으로 예상된다.

 

/ 문윤규 기자(ygm2345@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