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30(토) 338호

 

 

 

 

군산시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2년간 지정 연장

  
2020-03-13 09:57:29

 

-2022년 4월까지 산업위기대응 사업지원 받을 수 있게 돼-

 


군산시의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이 2년간 지정 연장된다.

군산시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산업경쟁력강화 관계장관회의를 거쳐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으로 지정 기간을 2년간 연장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2월 7일 전라북도에서 산업통상자원부로 조선·자동차 산업 및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지정한 군산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의 경기 침체가 장기화됨에 따라 지정연장을 신청해 지난달 20일 현장실사, 26일 지역산업위기심의회와 10일 관계부처 협의 등 관련 절차를 거쳐오는 2022년 4월 4일까지 지정연장을 결정했다.

이번 지정 기간 연장으로 정부에서는 지역경제 활력을 회복하고 대체보완산업 육성 등을 위한 추가적인 지원을 통해 산업체질 고도화 안착의 계기를 마련했다.

군산시는 지정연장을 통해 위기지역 내 중소·중견기업 신규투자에 대한 세제지원이 유지되고, 신규 기업유치를 위한 재정·세제·입지 등 패키지 지원이 지속 지원된다.

지정연장과 함께 경제적 상황개선 및 지역발전기반 조성을 위한 중앙정부에 요청하는 추가 지원사업은 추후에 결정될 예정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위기지역이 2년 연장된 것은 지금까지 침체된 산업과 경기를 회복하기 위해 군산시민과 함께 노력해 뿌린 희망의 씨앗이 피어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정부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기대한다”며, “정부예산 지원사업들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 철기자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