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25(목) 449호

 

 

 

 

군산시, 농식품부 ‘2024년 농촌인력중개센터’ 공모 신규 선정

  
2024-01-09 15:35:28

 

적기에 필요 인력 공급받을 수 있어 '큰 호응'

 

 군산시 농업기술센터는 농촌인력중개센터 운영지원사업에 공모하여, 대야농협이 농촌인력중개센터로 신규 선정됐다고 밝혔다.


농촌인력중개센터 전경

 이에 군산시는 농촌인력중개센터 운영지원에 7,000만원(국비50%, 시비50%)를 투입하게 된다.
 
농촌인력중개센터 운영지원사업은 농협에서 농촌과 도시의 유휴 근로 인력을 모집하여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내국인 인력을 알선 및 중개하는 사업으로 센터 운영비, 현장교육 실습비, 교통운송, 숙박비, 영농작업반장 수당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군산시에서 처음으로 운영되는 농촌인력중개센터를 통해서 농번기철 단기간의 부족한 일손을 해결할 수 있고, 특히 독거노인, 장애농가, 여성 농가 등 취약계층에 우선 공급함으로 적기에 필요한 인력을 공급받을 수 있어 큰 호응이 예상된다.

이밖에도 도농인력중개플랫폼, 농작업 대행업무, 농번기 행정 유관기관 및 대학생들의 농촌일손돕기 등을 진행하여 농업 분야에 안정적인 인력수급 지원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군산시 농업기술센터 채왕균 소장은 “신규로 공모 선정된 농촌인력중개센터를 통해 농촌인구 감소를 완화하고 고령화로 심각한 농촌 일손 부족 문제를 해소하는 데 큰 도움이 되도록 군산시 농업 분야 인력 문제를 앞장서서 해결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김 철 기자(kc-4360@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