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25(목) 449호

 

 

 

 

군산우체통거리 손편지축제, 전북특별자치도 지역특화형 우수축제 지정 쾌거

  
2024-01-26 16:43:51

 

2년 연속 선정, 주민주도형 도시재생 대표 거리로 평가

 

상권회복 & 관광활성화 기여


 

 군산시는 도시재생 선도사례 대표 축제인 ‘군산우체통거리 손편지축제’가 올해 1월에 2023년 개최하였던 축제에 대한 심의를 거쳐 2024년 전북특별자치도 지정 지역특화형 우수축제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올해로 7회를 맞는 ‘군산우체통거리 손편지축제’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전북특별자치도 지역특화형 우수축제 지정 쾌거와 함께 도비 2,800만 원을 인센티브로 확보했다.

 군산우체통거리는 2016년 지역상인들이 폐우체통에 그림을 그려 상가에 세우는 아이디어로 첫걸음을 시작해, 2020년 도시재생 우수사례 최우수상을 수상, 2023~2024년 전북특별자치도 지역특화형 우수축제로 선정되는 등 주민주도형 도시재생 대표 거리로 평가받고 있다.

 군산우체통거리 손편지축제는 올해도 대표 프로그램인 나만의 우표 만들기, 느린편지 쓰기, 상가제품 무료체험, 우체통 홍보관 이용의 날, 1970년대 자전거 탄 우체부 이벤트, 매직버블쇼 등을 다채롭게 준비해 축제를 선보일 계획이다.

 특히 올해 축제에는 우체통 그림 그리기 대회를 통해 직접 만들어 보고 싶은 우체통 그림을 그려 군산우체통거리경관협정운영회에 제출하면 3개 작품을 선정해 실제 우체통을 제작하는 이색프로그램도 진행해 축제에 흥미를 더할 계획이다.

 군산시 김봉곤 문화관광국장은 “2024년 군산우체통거리 손편지축제에 다양한 신규 프로그램을 도입해 축제 방문객들에게 참신하고 풍성한 즐길거리를 제공함으로써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가족 화합형 축제로 꾸미겠다”고 밝혔다.

문윤규 기자(ygm2345@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